즐겨찾기+  날짜 : 2019-10-21 오후 02:00:0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이철우 경북도지사, 천년숲 황토길 걸으며 직원들과 소통

도지사와 함께하는 힐링 둘레길 걷기, 건강한 조직문화 조성
김귀순 기자 / bory6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25일
↑↑ 25일 아침 이철우 도지사(가운데 파랑색 상의)와 대변인실 직원들이 업무 시작 전 천년숲 황토길을 맨발로 걸으며 함께 점프 포즈를 취하고 있다./경북도 제공
ⓒ 영남탑뉴스
경북도가 도지사와 함께하는 ‘마음튼! 몸튼! 힐링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일자별 1개 실·과가 출근 전 도지사와 천년숲 황토길을 맨발로 걸으며 도지사와 직원간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한다. 이 시간을 통해 업무 등 정보를 공유한다.

25일 첫 번째로 대변인실 직원들이 이철우 도지사와 황토길을 걸으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지사는 시간이 허락돼는 대로 전 실·과와 걷기 행사를 가질 방침이다.

이날 걷기에 참여한 한 주무관은 “시간이 날 때마다 동료와 함께 맨발로 황토길을 걷는다”며 “처음 걸은 날 집에 돌아가 잠을 푹 잤다. 온몸의 신진대사가 왕성해짐을 느꼈다”며 황토길 맨발 걷기 전도사를 자처했다.

평소 건강하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강조해 온 이 지사는 “직원이 건강하고 출근하고 싶어야 도민이 행복한 정책을 만들고 펼칠 수 있다”며 “도청 둘레길을 걸으며 업무로 받은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소통해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새바람 행복경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25일 이른 아침 이철우 도지사(가운데)와 도청 대변인실 직원들이 천년숲 황토길을 걸으며 소통하고 있다./경북도 제공
ⓒ 영남탑뉴스
한편 도는 업무에 받는 스트레스해소와 동료 간의 소통과 공감하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한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매주 수요일을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 DAY로 지정해 실·과별로 천년숲 둘레길을 걸으며 동료간 소통·화합하는 시간을 갖고 건강한 조직문화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또 일과 삶의 균형을 통한 가정 친화적 업무환경 조성을 위해 매주 수·금요일 ‘업무 셧 다운제’와 매주 금요일을 자유복장으로 근무하는 ‘청춘데이’도 운영하고 있다.


김귀순 기자 / bory60@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25일
- Copyrights ⓒ영남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구로청소년센터, 청소년과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축제 ‘할로윈 IN 구로’ 개최
KSCIA, 무선백도어 공격의 대응 등 사이버국방안보 세미나 성료
(사)한국장애인마이스협회 & 연꽃봉사단, 짜장면 무료급식으로 이웃사랑 실천
대구 수성갑 총선 가상대결서 더이상 자유한국당의 험지가 아님이 드러났다.
알라딘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대표작 관심 증가… ‘태고의 시간들’·‘소망 없는 불행’ 가장 많이 팔려..
남원 문화도시사무국, ‘시민과 함께 만들어 가는 소리문화도시 남원’ 비전 아래 사업 추진
미래엔 북폴리오, ‘엄마표 영어에 입시를 더하다’ 출간
법무법인 예율 “우리가 만든 디자인인데 저작권으로 보호될까”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연구소, 지난 50년 동안 가장 큰 영향을 준 50대 프로젝트 발표
커리어, 인천국제공항공사·한국항공우주산업·한국과학기술기획평가원 등 2019 하반기 주요 기업 채용 발..
오피니언
영천시청 박상우 담당 전국 지자체 유일..
 8일 울산광역시 동천체육관에서 개최된 ‘2019 전국우수시장박람회’ 개막식에.. 
풍수연재 (30) 최부자의 가.. 
풍수연재 (29) 경주 최부자 .. 
풍수연재 (28) 경주 최부.. 
풍수연재 (27) 경주 최부자.. 
기획특집
경상북도는 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6일까지 영주.. 
청명한 가을 하늘아래 연분홍 코스모스가 활짝 .. 
대구시는 거동이 불편한 중증장애인과 노인의 이.. 
제호 : 영남탑뉴스 / 주소: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 발행인 : 하연희
편집인 : 안상수 / mail: press@yntopnews.com / Tel: 053-721-6226 / H.P: 010-2181-2300 / Fax : 053-801-8604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북,아00453(2018년 02월 1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Copyright ⓒ 영남탑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812
오늘 방문자 수 : 4,147
총 방문자 수 : 4,496,6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