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6-03 오전 10:52: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이철우 경북도지사, 천년숲 황토길 걸으며 직원들과 소통

도지사와 함께하는 힐링 둘레길 걷기, 건강한 조직문화 조성
김귀순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25일
↑↑ 25일 아침 이철우 도지사(가운데 파랑색 상의)와 대변인실 직원들이 업무 시작 전 천년숲 황토길을 맨발로 걸으며 함께 점프 포즈를 취하고 있다./경북도 제공
ⓒ 영남탑뉴스
경북도가 도지사와 함께하는 ‘마음튼! 몸튼! 힐링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일자별 1개 실·과가 출근 전 도지사와 천년숲 황토길을 맨발로 걸으며 도지사와 직원간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한다. 이 시간을 통해 업무 등 정보를 공유한다.

25일 첫 번째로 대변인실 직원들이 이철우 도지사와 황토길을 걸으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지사는 시간이 허락돼는 대로 전 실·과와 걷기 행사를 가질 방침이다.

이날 걷기에 참여한 한 주무관은 “시간이 날 때마다 동료와 함께 맨발로 황토길을 걷는다”며 “처음 걸은 날 집에 돌아가 잠을 푹 잤다. 온몸의 신진대사가 왕성해짐을 느꼈다”며 황토길 맨발 걷기 전도사를 자처했다.

평소 건강하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강조해 온 이 지사는 “직원이 건강하고 출근하고 싶어야 도민이 행복한 정책을 만들고 펼칠 수 있다”며 “도청 둘레길을 걸으며 업무로 받은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소통해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새바람 행복경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25일 이른 아침 이철우 도지사(가운데)와 도청 대변인실 직원들이 천년숲 황토길을 걸으며 소통하고 있다./경북도 제공
ⓒ 영남탑뉴스
한편 도는 업무에 받는 스트레스해소와 동료 간의 소통과 공감하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한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매주 수요일을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 DAY로 지정해 실·과별로 천년숲 둘레길을 걸으며 동료간 소통·화합하는 시간을 갖고 건강한 조직문화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또 일과 삶의 균형을 통한 가정 친화적 업무환경 조성을 위해 매주 수·금요일 ‘업무 셧 다운제’와 매주 금요일을 자유복장으로 근무하는 ‘청춘데이’도 운영하고 있다.


김귀순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25일
- Copyrights ⓒ뉴스11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코로나19 긴급 고용안정지원금 1일부터 온라인 신청하세요!
국내 최대 키즈파크 히어로플레이파크 천안점이 각종공연.이벤트와 함께 재오픈!!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입주기업 (주)인코아 코로나19 검체채취 키트 수출 날개
대구 서구, 코로나19 극복 및 미소친절 확산 캠페인 실시
배기철 대구 동구청장, 대구시민추진단 주관 ‘통합신공항 이전 성명서 발표 및 촉구 대회’ 참석
경상북도여성단체협의회 운영위원회 개최...포스트 코로나 새로운 경북
대구의용소방대,「대중교통 이용객 마스크 착용」자발적 참여 유도
바르게살기 대구시협의회‘생명나눔 사랑의 헌혈행사’동참
대구도시철도,「덕분에 챌린지」캠페인 릴레이에 동참
달빛동맹 대구시, 광주 제40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 참석
오피니언
심봉섭 대표, 죽장가시오가피에서 건강..
"열정으로 일궈낸 발효 죽장 가시오가피는 최고의 브랜드이다"라는 생각으로 심봉섭 .. 
임승환 경산시 국회의원 예비.. 
임승환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 
청송군, 식량 적정생산 시책평.. 
제8회 성주 역사인물 학술발표.. 
기획특집
밀양시는 대한불교조계종 용궁사(주지 정무스님).. 
달성군 드림스타트에서는 코로나19상황으로 늦어.. 
달성군(군수 김문오)은 지난 달 28일, DGB금융그.. 
제호 : 뉴스114 / 주소: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 발행인 : 하연희
편집인 : 안상수 / mail: press@yntopnews.com / Tel: 1588-6821 / H.P: 010-2181-2300 / Fax : 053-801-8604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북,아00453(2018년 02월 1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Copyright ⓒ 뉴스114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5,347
오늘 방문자 수 : 7,185
총 방문자 수 : 7,839,8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