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21 오후 02:45:1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

젊은 러너들이 참여한 핑크리본 ‘2019 비 핑크, 런 서울 마라톤’ 성료

6일 상암월드컵 공원 평화의 광장 개최, 대회 후 SNS 등 폭발적 관심 보여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8일
↑↑ 2019 비 핑크, 런 서울 행사가 진행되고 있다
ⓒ 핑크리본
10월 6일 일요일, 여성 생활 및 건강 콘텐츠 전문 기업 ‘㈜핑크리본’이 주최하고, ㈜모티바코리아가 공식 파트너로 참여한 ‘2019 비 핑크, 런 서울’ 행사가 상암 월드컵공원 평화의 광장에서 개최되었다.

20~30대 젊은 유방암 환우들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관심 제고를 위해 개최된 ‘2019 비 핑크, 런 서울’은 아시아 5개국 투어 마라톤의 사무국을 서울에 설립하고 환우회를 직접 후원하기 위한 기금 마련을 위해 진행되었다. 후원의 대상이 젊은 유방암 환우들인 만큼, 마라톤에 참여한 3000여명의 러너 중 대다수가 20~30대 러너라는 점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다른 마라톤 대회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원데이클래스’ 등의 다양한 러닝 전, 후 행사가 러너들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대회가 종료된 후 인스타나 페이스북 등 SNS에서 폭발적 관심을 끌었다.

㈜핑크리본은 주최측도 이렇게 많은 젊은 러너들이, 또래의 유방암 환우들에게 마음을 전하기 위해 모여 주실 줄 몰랐다며 약 3000여명의 ‘기부러너’분들과 함께 의미 있는 시작을 함께 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라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또한 새롭게 기획된 청년 중심의 행사에 뜻을 모아준 파트너사, 후원사, 전문의 단체, 그리고 40여명의 인플루언서 모두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핑크리본이 주최하고 ㈜모티바코리아가 파트너로 참여한 2019 비 핑크, 런 서울 행사는 KGC인삼공사, 휠라코리아, 파펨, 컴포트랩이 후원했으며, 전문의 단체로는 대한유방갑상선외과의사회가 함께했다. ㈜핑크리본은 행사 당일 한국유방암환우연합회와 직접 후원 협약을 체결하고, 젊은 유방암 환우들에게 수술비 및 생계 지원을 약속하였다.

핑크리본 개요

주식회사 핑크리본은 여성건강전문기업으로 여성들의 각종 질환에 대한 영상을 제작하고 여성관련 질환에 대한 각종 행사 및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핑크리본매거진, 핑크리본뉴스 등 언론사를 운영하고 있다.

언론연락처: 핑크리본 홍보팀 최윤교 이사 02-462-0400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08일
- Copyrights ⓒ영남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구로청소년센터, 청소년과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축제 ‘할로윈 IN 구로’ 개최
KSCIA, 무선백도어 공격의 대응 등 사이버국방안보 세미나 성료
(사)한국장애인마이스협회 & 연꽃봉사단, 짜장면 무료급식으로 이웃사랑 실천
대구 수성갑 총선 가상대결서 더이상 자유한국당의 험지가 아님이 드러났다.
알라딘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대표작 관심 증가… ‘태고의 시간들’·‘소망 없는 불행’ 가장 많이 팔려..
남원 문화도시사무국, ‘시민과 함께 만들어 가는 소리문화도시 남원’ 비전 아래 사업 추진
미래엔 북폴리오, ‘엄마표 영어에 입시를 더하다’ 출간
프로젝트 매니지먼트 연구소, 지난 50년 동안 가장 큰 영향을 준 50대 프로젝트 발표
법무법인 예율 “우리가 만든 디자인인데 저작권으로 보호될까”
젊은 러너들이 참여한 핑크리본 ‘2019 비 핑크, 런 서울 마라톤’ 성료
오피니언
영천시청 박상우 담당 전국 지자체 유일..
 8일 울산광역시 동천체육관에서 개최된 ‘2019 전국우수시장박람회’ 개막식에.. 
풍수연재 (30) 최부자의 가.. 
풍수연재 (29) 경주 최부자 .. 
풍수연재 (28) 경주 최부.. 
풍수연재 (27) 경주 최부자.. 
기획특집
경상북도는 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6일까지 영주.. 
청명한 가을 하늘아래 연분홍 코스모스가 활짝 .. 
대구시는 거동이 불편한 중증장애인과 노인의 이.. 
제호 : 영남탑뉴스 / 주소: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 발행인 : 하연희
편집인 : 안상수 / mail: press@yntopnews.com / Tel: 053-721-6226 / H.P: 010-2181-2300 / Fax : 053-801-8604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북,아00453(2018년 02월 1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Copyright ⓒ 영남탑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4,812
오늘 방문자 수 : 4,686
총 방문자 수 : 4,497,2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