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5-29 오후 12:35: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문화

알라딘 “노벨문학상 수상작가 대표작 관심 증가… ‘태고의 시간들’·‘소망 없는 불행’ 가장 많이 팔려”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1일
↑↑ 태고의 시간들 표지
ⓒ 알라딘
인터넷 서점 알라딘은 10일 오후 8시 발표된 노벨문학상 수상자 올가 토카르축(2018년 수상), 페터 한트케(2019년 수상)의 국내 출간작에 대한 독자들의 관심이 증가하는 가운데, 올가 토카르축의 <태고의 시간들>, 페터 한트케의 <소망 없는 불행>이 가장 높은 판매량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2018년 수상자인 올가 토카르축의 <태고의 시간들>은 10일 발표 직후 알라딘 실시간 클릭 베스트 1위에 올랐으며, 11일 오전 10시 기준, 100권 이상 판매되었다고 알라딘 측은 설명했다. 2019년 수상자인 페터 한트케의 국내 출간작이 여러 권이라 고루 판매량이 높아진 가운데, 가장 많이 판매된 책은 <소망 없는 불행>이었으며, 60권 가량 판매되어 55권 가량 판매된 <관객모독>을 근소하게 앞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에 출간된 두 작가의 작품 중은 10월 출간예정작 포함 총 11종으로, 올가 토카르축의 작품이 3권, 페터 한트케의 작품이 8권이다. 올가 토카르축의 경우 10월 중순 장편 소설인 <방랑자들>이 출간 예정에 있다. 현재 알라딘에서는 두 작가의 작품이 오전 10시까지 총 400권 가량 판매되었으며, 페터 한트케의 작품이 230권, 올가 토카르축의 작품이 170권가량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알라딘 도서팀 박하영 팀장은 “수상 작가 모두 이미 국내에 출간된 작품들을 통해 인지도를 확보하고 있는 작가이고, 이번 수상으로 관심과 인지도가 더욱 높아진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판매량이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현재까지 노벨 문학상 수상 작가 중 수상 직후 가장 많은 도서 판매 기록을 올린 작가는 2017년 수상자인 가즈오 이시구로로 수상 3일만에 1000부 이상 판매된 기록이 있다.

한편 알라딘은 노벨 문학상 수상자의 기획전을 열고 해당 저자들의 도서를 포함해 해당 분야 도서를 3만5000원 이상 구매하는 독자들에게 역대 노벨문학상 수상자인 앨리스먼로, 토니모리슨의 작가명이 담긴 커피잔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자세한 내용은 알라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언론연락처: 알라딘 마케팅팀 조선아 02-6913-2520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1일
- Copyrights ⓒ뉴스114.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많이 본 뉴스 최신뉴스
대구소방안전본부전통시장 자율소방대,‘생활 속 거리두기’실천 전방위 홍보
국내 최대 키즈파크 히어로플레이파크 천안점이 각종공연.이벤트와 함께 재오픈!!
이철우 도지사, 코로나19 피해 화훼농가 방문 격려
경산시, 코로나19 극복 위한 농산물 꾸러미 학생 가정 공급
「이철우표 농특산물 품앗이 완판운동」.. 100억원 돌파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입주기업 (주)인코아 코로나19 검체채취 키트 수출 날개
대구시설공단, 대구FC 무관중 경기 깃발응원 동참
밀양시시설관리공단, 실내 체육시설 20일부터 재개장
대구시설공단, 실내 공공체육시설 재개장 박차
경산시의회, 제218회 임시회 개회
오피니언
심봉섭 대표, 죽장가시오가피에서 건강..
"열정으로 일궈낸 발효 죽장 가시오가피는 최고의 브랜드이다"라는 생각으로 심봉섭 .. 
임승환 경산시 국회의원 예비.. 
임승환 미래통합당 예비후보. .. 
청송군, 식량 적정생산 시책평.. 
제8회 성주 역사인물 학술발표.. 
기획특집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지난 26일 수성구.. 
-지난 26일 NH농협중앙회 대구지역본부(본부장 .. 
대구 수성구 고산1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김.. 
제호 : 뉴스114 / 주소: 경북 경산시 강변서로 53길 15-5(정평동) / 발행인 : 하연희
편집인 : 안상수 / mail: press@yntopnews.com / Tel: 1588-6821 / H.P: 010-2181-2300 / Fax : 053-801-8604
인터넷신문사업등록증 : 경북,아00453(2018년 02월 19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심영택
Copyright ⓒ 뉴스114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
방문자수
어제 방문자 수 : 15,457
오늘 방문자 수 : 8,992
총 방문자 수 : 7,764,795